top of page

닥터웍스, 경희대와 '당뇨병 예측 인공지능(AI)' 개발 착수

기사 원문 보기


닥터웍스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대규모 국책과제인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구축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연구 과제는 경희의료원을 중심으로 강동경희대학교병원과 가천대길병원 등 3개 대학병원 및 닥터웍스, 네이버가 참여한다. 지원금은 총 19억 원 규모다. 과제 책임은 이상열 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교수다.

연구팀 목표는 당뇨병, 비만, 대사질환 분야에 대해 AI가 학습할 수 있는 데이터를 구축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AI서비스를 개발하는 데는 데이터 수집 시간이 80%를 차지한다.

이번 연구는 2만 명 이상의 당뇨병 환자를 장기 추적한다.

이상열 교수는 “병원 데이터를 이용한 연구가 환자에게 도움이 되는 서비스 개발로 이어지려면 중장기 과제가 될 것”이라며 “데이터가 개인 맞춤형 서비스로 구현되면, 당뇨병 환자 개인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회수 100회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