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웍스, 경희대와 '당뇨병 예측 인공지능(AI)' 개발 착수

기사 원문 보기


닥터웍스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대규모 국책과제인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구축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연구 과제는 경희의료원을 중심으로 강동경희대학교병원과 가천대길병원 등 3개 대학병원 및 닥터웍스, 네이버가 참여한다. 지원금은 총 19억 원 규모다. 과제 책임은 이상열 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교수다.

연구팀 목표는 당뇨병, 비만, 대사질환 분야에 대해 AI가 학습할 수 있는 데이터를 구축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AI서비스를 개발하는 데는 데이터 수집 시간이 80%를 차지한다.

이번 연구는 2만 명 이상의 당뇨병 환자를 장기 추적한다.

이상열 교수는 “병원 데이터를 이용한 연구가 환자에게 도움이 되는 서비스 개발로 이어지려면 중장기 과제가 될 것”이라며 “데이터가 개인 맞춤형 서비스로 구현되면, 당뇨병 환자 개인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회수 70회